개구리와 환경

낙서장 2009.10.11 07:11

            오랫만에 보는 참개구리 
            철저한 보호색으로 위장하고 
            무엇엔가 쫓기는것 처럼하고 나타난 토종 개구리~~~
            우리가 어렸을 때는 지천으로 날뛰며 
            발등에 오줌을 갈기는 등  귀찮게 굴며 달아나던  개구리다
            외래종 황소개구리에 잡아먹히고
            독한 농약 때문에  올챙이 시절에 죽고 .......
            사람이 저질러놓은 환경파괴 때문에
            종족마져도 사라져 없어지는줄 알았는데
            아직까지 완전히 사라지지는 않았는가보다
            반갑다~~~~♥♥
            사람에게 해를 끼칠줄 모르고 오히려  해를끼치는 파리 모기등 해충을 잡아먹으며
            사람과 함께 하기를 원했던 개구리 .......
            환경을 지키는 지킴이가되어
            영원히 우리와 함께 살아가길 바래본다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

'낙서장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나는 늙을수가 없다  (4) 2009.11.20
기다림  (2) 2009.11.14
가을  (5) 2009.11.12
거실로 들어온 가을!!!  (4) 2009.10.31
개구리와 환경  (0) 2009.10.11
한가위 보름달  (1) 2009.10.04
Posted by 동키호테황